로고

이전 이후
디지털 삼인삼색
처마 밑의 부랑아처럼
Like a Desperado Under the Eaves
감독_ 아오야마 신지
Aoyama Shinji
Korea 2003 40min Digi-Beta color 단편 Fiction
Overview

Review

주인공 아키히코는 낡은 아파트에 살고 있다. 기타를 치고, 곡을 만들어 길거리에서 노래를 하곤 하지만, 그것이 꿈이라고는 단언할 수 없다. 애인도 있다. 아파트 옆 칸의 주인은 밤낮을 가리지 않고 염불을 계속해서 되뇌고 있다. 위층에는 아파트에서 쫓겨나고 싶어 하는 묘한 중년의 남자가 살고 있다. 그러한 일상이 있다. ´아키히코´는 새벽녘의 도로에 멈추어 서 있다. "<처마 밑의 부랑아처럼>의 제목은 비 내리는 거리에서 부랑자가 자고 있는 미국 서부극의 풍경에서 따왔다. 처음 제작의뢰를 받았을 때에는 초등학교 2학년 때까지 한국에 사셨던 아버지의 모습을 영화화하고 싶었으나 (예산상의 문제로) 그렇지 못하고, 대신 이 영화에서 20대 중반에 술이나 마시고 세상을 욕하며 지내던 실업자 시절의 무기력한 나의 모습과 그 주변의 이야기들을 자유롭게 그렸다."(아오야마 신지)

CREDIT
DirectorAoyama Shinji
DIRECTOR
아오야마 신지
Aoyama Shinji
1964년 일본 후쿠오카 키타큐슈 출생. 그는 리쿄대학을 졸업하였다. 그의 작품 <유레카>(2000)는 2000년 칸영화제에서 FIPRESCI상과 Ecumenical 심사위원상을 받았다.
전주사무처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주객사3길 22 전주영화제작소 2층 (54999)

T. (063)288-5433 F. (063)288-5411

서울사무소

서울특별시 서초구 바우뫼로43길 56(양재동 3-4) 경원빌딩 2층 (06740)

T. (02)2285-0562 F. (02)2285-0560

전주영화제작소(전주디지털독립영화관)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주객사3길 22 (고사동 429-5)전주영화제작소 (54999)

T. (063)231-3377

닫기
티켓예매
예매확인
취소
나만의
시간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