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KO
닫기
이전 이후

온라인

한국단편경쟁

여인과 사자

Woman Who Killed a Lion
박유진 PARK Yu-jin
Korea 2021 28min DCP color Fiction G World Premiere
Overview

외국으로 떠난 여인은 돌아왔고, 윤슬은 자신의 태몽을 듣게 된다.

Review

고등학교 졸업식. ‘여인’은 딸 윤슬의 12년에 걸친 의무교육이 끝나자 하고 싶은 것이 있다며 홀연히 떠나버린다. 윤슬은 그녀와의 이별을 준비하지 않았지만 기쁘게 받아들인다. 본격적인 이야기는 여인이 떠나고 5년이 지난 후부터 시작한다. 갑작스러운 외할머니의 죽음. 여인, 즉 윤슬의 엄마는 장례식을 위해 한국을 찾는다. 윤슬은 여인이 자신을 가졌을 때 꾸었다던 태몽을 떠올린다. 한 번도 가본 적 없던 드넓은 초원 위. 사자 한 마리와 여인이 마주 선 채 서로를 오래도록 노려본다. 사자가 달려들고, 여인은 몸싸움 끝에 원 펀치로 수사자를 때려잡는다. 그리고 호랑이띠의 여자아이, 윤슬이 태어난다. 하고 싶은 것은 다 했으니 이제 가족이 있는 한국으로 아예 들어오겠다는 여인과 언제부터 가족을 신경 썼냐며 계속해서 하고 싶은 것을 하며 살라는 딸. 가족이 언제까지고 떨어져 살 수 없다는 여인의 말에 윤슬은 의미심장하게 답한다. “후회하지 마.” 후반부에 이르러 여인의 태몽이 다시 등장한다. 반복되는 등장 속에서 비로소 진실이 드러나는데, 이 영화의 새로운 지점이 바로 이곳에서 생겨난다. <여인과 사자>는 반전의 묘미가 있는 영화다. 우리가 기존에 학습하고 받아들이고 있던 모녀의 역학 관계를 묘하게 비틀어 놓았으며, 그래서 새롭다. 이 영화는 바로 ‘지금’ 필요한 영화다. (김미조)

CREDIT
  • ScreenplayPARK Yu-jin
  • ProducerKIM Tae-hwan
  • CinematographyNAM Hyo-woo
  • Production DesignCHOI Han-sol
  • SoundCHO Eun-ha
CastOH Mine, RYU Ijae
FILM SOURCE
CENTRAL PARK FILMS / centralpark.co@gmail.com
DIRECTOR
박유진PARK Yu-jin
1998년생. 성결대학교 연극영화학부에서 영화 연출을 전공하고 있다. 단편영화 <여인과 사자>는 CJ스토리업 제작지원작으로 선정되어 제작 지원을 받았다.
Sponsor
전주사무처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주객사3길 22 전주영화제작소 2층 (54999)

T. (063)288-5433 F. (063)288-5411

서울사무소

서울특별시 마포구 양화로15길 16 동극빌딩 4층 (04031)

T. (02)2285-0562 F. (02)2285-0560

전주영화제작소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주객사3길 22 전주영화제작소 (54999)

T. (063)231-33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