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KO
닫기
이전 이후

온라인

영화보다 낯선

여름의 기억

What Will Summer Bring
이그나시오 세로이 Ignacio CEROI
Argentina 2021 87min DCP color Documentary 12 Asian Premiere
Overview

툴루즈 출신 프랑스인 샤를은 가지고 있던 캠코더를 판다. 프랑스를 방문한 아르헨티나 영화감독 이그나시오는 그 캠코더를 산다. 이그나시오는 샤를이 지우지 않은 캠코더 속 영상들을 보고 세계적 규모의 어드벤처 영화로서 잠재력을 발견한다.

Review

<여름의 기억>은 관객을 이상한 나라의 주인공 앨리스로 만든다. 소박한 다큐인 줄 알았던 이 영화는 관객을 전혀 예상치 못한 장소로 데려가고, 현실인지 픽션인지 알 수 없는 지점 너머까지 이야기를 몰고간다. 우연히 산 중고 비디오 카메라에 전 주인이 촬영한 영상이 지워지지 않은 채 남아 있었다는 이 영화의 시작조차 진실인지 알 수 없게 될 즈음 느끼는 혼란은 허탈하기보다 새로운 땅을 발견하는 기쁨에 더 가깝다. 영화를 구성하는 중요 요소인 서사 구조에 아직도 여전히 새로운 발견의 지점이 남아 있다는 것을 보여주기 때문이다. 아마도 영화의 미래는 어딘가 길을 잃고 숨어있는 VHS 비디오 테이프에 있는지도 모른다. (문성경)

CREDIT
  • ScreenplayIgnacio CEROI, Mariana MARTINELLI
  • ProducerCecilia PISANO, Jerónimo QUEVEDO, María Victoria MAROTTA, Franco BACCHIANI, Ignacio CEROI
  • CinematographyIgnacio CEROI, Mariana MARTINELLI, Charles LOUVET
  • Production DesignMariana MARTINELLI
  • MusicLeandro MALDONADO
  • EditorIgnacio CEROI, Hernán ROSSELLI
  • SoundHernán BIASOTTI
CastIgnacio CEROI, Mariana MARTINELLI, Charles LOUVET
FILM SOURCE
Esquimal Cine / Un puma / cecilia.pisano9@gmail.com / info@unpuma.com
DIRECTOR
이그나시오 세로이Ignacio CEROI
연출을 전공한 후 각본가 겸 감독으로 활동하고 있다. 장편 <단순한 모험 A Simple Adventure>(2017)으로 데뷔했다. <여름의 기억>은 그의 두 번째 장편이다.
Sponsor
전주사무처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주객사3길 22 전주영화제작소 2층 (54999)

T. (063)288-5433 F. (063)288-5411

서울사무소

서울특별시 마포구 양화로15길 16 동극빌딩 4층 (04031)

T. (02)2285-0562 F. (02)2285-0560

전주영화제작소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주객사3길 22 전주영화제작소 (54999)

T. (063)231-3377